로그인 회원가입

[7월6일]포환 던지기
양승열(목포) 님의 글입니다.
2018-07-06 00:27:24, 조회 : 159, 추천 : 13

아침편지 글 읽어보고 이게 자격증 합격하는데 무슨 상관이 있나? 그런 생각이 드실거에요. 자격증에 도전하다보면 자격증 준비로인한 스트레스와 합격에대한 부담감으로 중도에 포기하고 싶은 나약한 생각들이 자주 밀려와요. 그대로두면 점차적으로 의욕도 잃어가고, 대충하고 싶어지는 귀차니즘이 생겨 자신감 상실로 이어집니다. 아침편지는 힐링이에요. 시험보기 전까지 매일 참여하시면 신기하게 불안한 마음이 자신감으로 바뀌고 정신력이 향상되어 합격에 큰 도움이 됩니다.

    포환 던지기 "머리와 목, 척추, 골반과의 관계가 매우 정확해야만 포환을 균형있게 잡고 쉽게 멀리 던질 수 있다. 이렇게 한 번 균형 감각을 깨우치면 회전 속도를 엄청나게 증가시킬 수 있다." - 리처드 브레넌의《자세를 바꾸면 인생이 바뀐다》중에서 -
------------------------------------------------------------ ------------------------------------------------------------
    * 포환 던지기. 처음부터 포환을 들어 막무가내로 던지기부터 시작하면 좋은 선수가 될 수 없습니다. 척추부터 바로 세워 몸의 균형잡는 훈련을 마친 다음에 포환 던지기 연습을 해야하듯이 요리도 정신무장부터 단단히 하셔야해요. 자격증 딴 사람들도 많고, 요리 잘하는 사람도 많지만 꿈을 이루신 분들은 소수에 불가합니다. 그만큼 매일 자기 자신과의 싸움에서 이겨내셔야해요. 주인장이 왜 아침편지 매일 올린다 생각하세요? 제일 나약한 존재가 바로 사람입니다. 아침편지를통해 매일매일 깨닫고 바로 잡으라는 의미에요. 나약한 마음, 귀찮고 하기 싫은 마음, 두려운 마음들과 꾸준히 맞서 싸우셔야 점점 내 자신도 단단해집니다. 이런 훈련을 꾸준히 하지 않으면 그동안의 노력들이 한순간 와르르 무너진다는 것을 기억하세요. 건축물도 기초가 튼튼하지 못하면 모래집과 같습니다.
7월6일(백발백중) 꼬리말 당첨 가족 : 박인영(서울 관악구) 당첨 혜택(클릭)
아침편지는 일요일을 제외하고 월요일~토요일까지 매일 올려드리고 있습니다. 당일에 올려진 아침편지를 읽고 자신의 생각을 댓글로 남겨주신 분들중에 매일 한분씩 선정하여 점수 50점 부여. 당첨되신분은 다음날 아침편지에 알려드립니다.


♬♬ 자스민(Jasmine) / 데이드림(피아니스트)

주인장 양승열(목포) 인사드려요.^^
러브쿡은 2002년 개설하여 부족하지만 가족님의 관심과 격려 그리고 보내주신 후원금을 통해 16년이 넘도록 주인장 홀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각자의 일터에서 남들에게 욕도 먹고 멸시도 당하며, 때로는 눈물까지 흘리며 땀 흘려 버신 돈으로 보내주시는 후원이기에 참으로 감사한 마음으로 운영비에 보태고 있어요. 후원금은 매달 지급해야할 러브쿡 홈피 서버 비용에 사용하고 있습니다. 다들 후원에 한번쯤은 참여해주셔서 힘을 보태주셨으면 고맙겠어요. 러브쿡은 제 평생 운영할 것이고.. 후대에도 이어지게하여 많은 분들에게 희망과 따뜻함을 전해드리고 싶습니다.
후원 참여가 힘드시면 물품 구매라도 러브쿡에서 해주셔서 운영비 마련에 도움 부탁드려요.
후원 참여하기(클릭)

김보경(인천 남구)
모래위에 반석입니다.
기초가 튼튼하지않으면 무너져버립니다.
2018-07-06
08:35:01

 


김미연(경주)
뭐든하려면 기초가 튼튼해야하지요.
나의 기초는 얼마나 튼튼한지 나의 바탕은 어떤지 되돌아보는시간이 되었습니다.
2018-07-06
09:19:20

 


심미진(목포)
출석해요 2018-07-06
10:00:05

 


안필순(광주광)
출석 2018-07-06
12:52:58

 


김정은(경주)
출석합니다 2018-07-06
12:53:23

 


양서영(대전 중구)
출석이용 2018-07-06
14:59:00

 


이순호(서울)
자격증 처음 준비할때 귀찮아서 대충했다 여러번 낙방의 아픔을 맛보았습니다. 근데 깨닫는 순간 그동안의 잘못된 준비때문에 너무 힘들었던 기억이 납니다. 그래서 러브쿡이라는 공간이 저에게 너무 소중하네요. 2018-07-06
18:25:45

 


홍혜선(진주)
러브쿡 들어오면 습관처럼 먼저 아침편지부터 읽습니다. 어수선한 마음이 맑아지는 것 같아 자격증 공부에도 도움이 많이되고 있습니다. 주인장님 고마워요.^^ 2018-07-07
09:14:09

 


진효민(김해)
항상 초심을 잃지 않고 기본에 충실할때 발전도 따르겠죠.... 2018-07-07
16:51:18

 


나영민(수원 영통구)
러브쿡 가족 모두 오늘보다 발전적인 내일위해 처음처럼 그결심과 각오로 전진하시길....... 2018-07-08
08:53:39

 


안익수(목포)
출석 2018-07-08
10:10:0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댓글 세로로 나오는 현상 해결방법  
 양승열(목포)
14-06-03 54 2553
  아침편지 당첨 기준!!  [2]
 양승열(목포)
04-04-22 255 30166
4493   [12월19일]순간순간의 충실  [4]++
 양승열(목포)
18-12-19 0 12
4492   [12월18일]침착을 되찾은 다음에  [6]++
 양승열(목포)
18-12-18 0 21
4491   [12월17일]친구야 너는 아니  [6]+
 양승열(목포)
18-12-17 0 24
4490   [12월14일]나도 내 소리 내 봤으면  [8]
 양승열(목포)
18-12-14 0 45
4489   [12월13일]작은 상처, 큰 상처  [7]
 양승열(목포)
18-12-13 0 27
4488   [12월12일]3백 년, 5백 년이 흘러도...  [7]
 양승열(목포)
18-12-12 0 33
4487   [12월11일]나를 인정해 주는 사람  [5]
 양승열(목포)
18-12-11 0 24
4486   [12월10일]변화, 그 두려움에 대하여..  [7]
 양승열(목포)
18-12-10 0 30
4485   [12월7일]한 모금의 기쁨  [6]
 양승열(목포)
18-12-07 0 39
4484   [12월6일]이해와 공감  [3]
 양승열(목포)
18-12-06 0 36
4483   [12월5일]사교적인 사람  [7]
 양승열(목포)
18-12-05 0 51
4482   [12월4일]나를 바라보는 시간  [7]
 양승열(목포)
18-12-04 0 51
4481   [12월3일]할머니의 품, 나만의 안전지대  [8]
 양승열(목포)
18-12-03 0 63
4480   [11월30일]첫 만남, 첫 시선  [10]
 양승열(목포)
18-11-30 0 60
4479   [11월29일]흐르는 사랑  [8]
 양승열(목포)
18-11-29 0 66
4478   [11월28일]조화로움  [9]
 양승열(목포)
18-11-28 0 60
4477   [11월27일]삼년지애(三年之艾)  [10]
 양승열(목포)
18-11-27 0 66
4476   [11월26일]나중에 하지  [8]
 양승열(목포)
18-11-26 0 42

1 [2][3][4][5][6][7][8][9][10]..[2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