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6월5일]말 한마디와 천냥 빚
양승열(목포) 님의 글입니다.
2019-06-05 00:22:23, 조회 : 66, 추천 : 0

아침편지 글 읽어보고 이게 자격증 합격하는데 무슨 상관이 있나? 그런 생각이 드실거에요. 자격증에 도전하다보면 자격증 준비로인한 스트레스와 합격에대한 부담감으로 중도에 포기하고 싶은 나약한 생각들이 자주 밀려와요. 그대로두면 점차적으로 의욕도 잃어가고, 대충하고 싶어지는 귀차니즘이 생겨 자신감 상실로 이어집니다. 아침편지는 힐링이에요. 시험보기 전까지 매일 참여하시면 신기하게 불안한 마음이 자신감으로 바뀌고 정신력이 향상되어 합격에 큰 도움이 됩니다.

읽고 느낀 점 꼬리말 남겨주세요.*^^*
말 한마디와 천냥 빚 ♡ 

천사와
악마의 차이는
모습이 아니라
그가 하는 말입니다.
당신의 말에는 어떤 향기가 납니까?

- 할 어반의《긍정적인 말의 힘》중에서 -


 
* 말 한마디에 천냥 빚을 갚는다고 합니다.
말 한마디가 살아가면서 얼마나 중요한지를 이야기합니다.
설득력 있는 말, 능력있고 힘이 있는 말, 받아들이는 사람을 
현혹하지 않는 정직하고 올바른 말을 하기 위해서는
긍정적인 마음의 상태여야만 가능하겠지요.
긍정적인 말과 부정적인 말의 차이는...
사람의 마음을 열고 닫게 하는 차이이고,
그것이 곧 천사와 악마의 차이이며,
좋은 향기와 그렇지 못한 향기의 
차이란 생각을 해봅니다.

6월4일(역사적 순간) 댓글 당첨 가족 : 김소진(인천 부평구) 당첨 혜택(클릭) 아침편지는 일요일을 제외하고 월요일~토요일까지 매일 올려드리고
있습니다. 당일에 올려진 아침편지를 읽고 자신의 생각을 댓글로 남겨주신
분들중에 매일 한분씩 선정하여 점수 50점 부여.
당첨되신분은 다음날 아침편지에 알려드립니다.


♬♬ Colors Of You / 김 윤(작곡가 겸 프로듀서)

주인장 양승열(목포) 인사드려요.^^
러브쿡은 2002년 개설하여 부족하지만 가족님의 관심과 격려 그리고 보내주신 후원금을 통해 17년이 넘도록 주인장 홀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각자의 일터에서 남들에게 욕도 먹고 멸시도 당하며, 때로는 눈물까지 흘리며 땀 흘려 버신 돈으로 보내주시는 후원이기에 참으로 감사한 마음으로 운영비에 보태고 있어요. 후원금은 매달 지급해야할 러브쿡 홈피 서버 비용에 사용하고 있습니다. 다들 후원에 한번쯤은 참여해주셔서 힘을 보태주셨으면 고맙겠어요. 러브쿡은 제 평생 운영할 것이고.. 후대에도 이어지게하여 많은 분들에게 희망과 따뜻함을 전해드리고 싶습니다.
후원 참여가 힘드시면 물품 구매라도 러브쿡에서 해주셔서 운영비 마련에 도움 부탁드려요.
후원 참여하기(클릭)

진효민(김해)
저도 항상 긍정적인 말과 행동을 하는 천사가 되기 위해서 노력할게요.^^ 2019-06-05
08:07:51

 


안익수(목포)
출석입니다. 2019-06-05
08:08:46

 


김지원(서울 강남)
출석해요.^^ 2019-06-05
15:30:29

 


이순호(서울)
말 한마디에 친구을 얻고 말 한마디에 친구를 잃고.... 세치 혀가 사람 인생을 그렇게도 가지고 놀고있는듯하네요. 조심 또 조심이에요. 2019-06-05
15:31:12

 


윤미진(전주)
출석 2019-06-05
22:01:39

 


김미연(경주)
살아가면서 긍정적인 마인드 정말 중요한 것 같습니다. 긍정적인 생각을하면 안될것도 되게하고 정신건강에도 좋고, 몸도 병들지 않는것 같습니다.항상 긍정적인 마인드를 갖고 주변사람들에게 긍정적인 말을 해주면서 긍정적이게 건강하게 살아가고싶습니다.^^ 2019-06-06
15:10:4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댓글 세로로 나오는 현상 해결방법  
 양승열(목포)
14-06-03 54 2637
  아침편지 당첨 기준!!  [2]
 양승열(목포)
04-04-22 255 30292
4638   [7월22일]개울에 물이 흐르다  [1]++
 양승열(목포)
19-07-22 0 3
4637   [7월19일]몸을 부지런히 놀려라  [7]++
 양승열(목포)
19-07-19 0 33
4636   [7월18일]멘토(Mentor)  [6]
 양승열(목포)
19-07-18 0 27
4635   [7월17일]시간 약속  [6]
 양승열(목포)
19-07-17 0 30
4634   [7월16일]벼랑 끝에 몰렸을 때  [6]
 양승열(목포)
19-07-16 0 39
4633   [7월15일]동반자  [6]
 양승열(목포)
19-07-15 0 36
4632   [7월12일]만남  [7]
 양승열(목포)
19-07-12 0 33
4631   [7월11일]나는 괜찮은 사람  [5]
 양승열(목포)
19-07-11 0 45
4630   [7월10일]맹물  [5]
 양승열(목포)
19-07-10 0 42
4629   [7월9일]심장을 건넨다  [7]
 양승열(목포)
19-07-09 0 48
4628   [7월8일]마음의 채널  [6]
 양승열(목포)
19-07-08 0 42
4627   [7월5일]두 개의 문  [8]
 양승열(목포)
19-07-05 0 45
4626   [7월4일]미인  [5]
 양승열(목포)
19-07-04 0 48
4625   [7월3일]운명을 기쁨으로 대한다  [5]
 양승열(목포)
19-07-03 0 45
4624   [7월2일]지적 여유  [7]
 양승열(목포)
19-07-02 0 63
4623   [7월1일]작은 사치  [5]
 양승열(목포)
19-07-01 0 45
4622   [6월28일]먹는 '식품'이 큰 문제  [5]
 양승열(목포)
19-06-28 0 39
4621   [6월27일]비가 내리지 않는 하늘은 없다  [5]
 양승열(목포)
19-06-27 0 42

1 [2][3][4][5][6][7][8][9][10]..[232]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