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Category

꼽추 엄마의 눈물
양승열(목포) 님의 글입니다.
2016-05-25 08:58:31, 조회 : 954, 추천 : 9

배경음악 : 클래식 콰이어 - 축복의 사람



꼽추 엄마의 눈물 / 김창환 

꼽추였던 여자와 꼽추였던 남자가
서로 사랑하고 결혼했습니다.
아이를 가졌습니다. 

그 부부는 내심 걱정이 되었습니다. 
그 아이가 혹시나 부모의 유전을 받아 
꼽추가 되지 않을는지...

그러나 부부의 걱정과는 달리 
무척 건강한 아이가 태어났습니다. 
꼽추 엄마는 아이를 지극정성으로 살폈고, 
착한 아이도 엄마를 잘 따르며...
건강하게 자랐습니다. 
이제 아이는 초등학생이 되었습니다. 

아이를 학교에 보내게 된 엄마는
다시 걱정이 되었습니다. 
아이가 초등학교에 입학한 후부터 
한 번도 학교에 찾아가지 못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아이가 도시락을 놓고 
학교를 가게 되었습니다. 
엄마는 고민하기 시작했죠.
이 도시락을 학교로 갖다 주는 게 나은지...

도시락을 갖다 주면 아이가 창피해 할 텐데...
그렇다고 갖다 주지 않으면 점심을 굶게 되고...
이런저런 고민 끝에 학교에 살짝 갖다 
주기로 했습니다. 

난생 처음 보는 아이의 학교
순간 가슴이 뭉클해진 엄마였습니다. 

교문을 들어서는데 웬 아이들이 
잔뜩 모여 있었습니다. 
어느 반의 체육시간이었나 봅니다. 

그런데 저쪽 나무 밑에서 아이가 보였습니다. 
아이의 반의 체육시간이었던 것입니다. 
엄마는 순간 당황했고 급히 학교를 
빠져나가려 했습니다. 

아이가 볼까봐서...
친구들이 볼까봐서...

서러운 맘을 감추지 못하고 
힘든 몸을 이끈 채 조심조심 뛰었습니다. 
그런데 저 멀리서 아이가 엄마를 발견했습니다. 

엄마는 놀라며 더욱 빠른 발걸음으로 
교문을 빠져나가려 하였습니다. 

그런데 저쪽 나무 밑에서...
아이가 교문 쪽을 바라보며 
손으로 입을 모으고 소리쳤습니다. 

엄마!!! 
꼽추 엄마의 눈에는 하염없이
눈물이 쏟아졌습니다. 
 
===============================================================

당신의 엄마는 
당신을 보석으로 생각합니다. 

- 부모님의 사랑! 그 깊이가 한이 없습니다. -


 
 읽고 간단한 소감 한마디 남겨주시면 마음이 깨끗해집니다. - 러브쿡 주인장 올림

최경미(군위)
사랑으로 극복하지 못하는게 있을까요... 감동이예요~ 2016-05-25
11:45:11

 


양승열(목포)
그러게요. 저도 읽고 아들의 행동에 감동되더라구요. 2016-05-25
12:33:43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배경음악 저작권에 관한 규정  [42]
 양승열(목포)
05-01-12 305 12320
공지사항   좋은글모음 게시판은...  [281]
 양승열(목포)
04-04-22 241 17440
3208 좋은글   마음이 아름다운 사람은  [1]
 양승열(목포)
17-05-18 25 1470
3207 좋은글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3]
 강연숙(서울)
17-04-26 20 1611
3206 감동글   어린왕자  [2]
 양승열(목포)
16-12-19 16 1785
3205 교훈글   99와 1의 차이  
 양승열(목포)
16-10-14 13 2439
3204 교훈글   체로 세 번 걸러라  [2]
 양승열(목포)
16-09-17 12 1608
3203 교훈글   마지막 시험 문제  [1]
 양승열(목포)
16-08-28 12 1125
3202 교훈글   사소한 약속  [2]
 양승열(목포)
16-07-19 13 1488
3201 시사글   굴욕을 참아내면 큰일을 이룰 수 있다  [1]
 양승열(목포)
16-07-05 13 1326
희망글   꼽추 엄마의 눈물  [2]
 양승열(목포)
16-05-25 9 954
3199 교훈글   머슴살이 명인  
 양승열(목포)
16-04-21 14 1149
3198 교훈글   뜨거운 난로  
 양승열(목포)
16-04-05 18 1311
3197 교훈글   7가지  [3]
 양승열(목포)
16-03-29 11 1029
3196 감동글   남매의 감동 구출  [2]
 양승열(목포)
16-03-25 13 1029
3195 교훈글   깨진 물항아리  [3]
 양승열(목포)
16-03-13 13 954
3194 좋은글   상큼한 초보운전문구  [2]
 양승열(목포)
16-03-09 15 1014
3193 교훈글   말없는 사랑  
 양승열(목포)
16-02-23 18 1173
3192 교훈글   페스탈로치의 교육관  [1]
 양승열(목포)
16-02-09 11 999
3191 감동글   저는 새어머니가 미웠습니다  
 양승열(목포)
16-02-05 13 1434

1 [2][3][4][5][6][7][8][9][10]..[16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m